내과 | 가정의학과 :성인병,고혈압,당뇨, 갑상선

고혈압이란?

밥 먹고 배부르면 다시는 밥을 안 먹는 게 아니라 때가 되면 또 밥을 먹듯이, 고혈압 환자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약을 지속적으로 복용해야 한다는 점입니다.
고혈압은 왜 생기나요?고혈압은 발생원인에 따라 크게 두 가지로 구분합니다.1차성 고혈압(본태성 고혈압) - 고혈압 환자의 90~95%
원인이 명확하지 않은 고혈압증을 의미합니다. 유전 경향이 강하고, 나이가 들면서 점차 증가하며, 소금 섭취량이 많은 지역에서 발생률이 증가합니다.

고혈압의 대표 위험 인자
가족력 비만 스트레스 고령
운동부족(활동감소) 짜게 먹는 식습관 흡연 알코올 남용/중독
2차성 고혈압(속발성 고혈압) - 고혈압 환자의 5~10%
신장질환, 부신질환, 갑상선 질환, 임신, 약물 등 다양한 원인으로 발생하는 고혈압증을 의미합니다. 1차성 고혈압에 비해 혈압이 상대적으로 더 높고, 갑자기 나타나는 경향이 있습니다.
나도 고혈압인가?
2번 이상 측정한 혈압의 평균 최고/최저 혈압이 140/ 90mmHg 이상인 경우를 일반적으로 고혈압이라고 진단합니다.

침묵의 살인자, 고혈압이 무서운 이유
보통 고혈압은 증상이 거의 없어 심각해질 때까지 자각하기 어렵기 때문에 침묵의 살인자라고도 불립니다.

1고혈압의 기타 증상
두통(특히 아침에 심하고 뒷목부위 통증이 심함), 어지럼증, 졸리거나 의식장애, 손과 발에 감각장애가 오거나 마비, 호흡곤란, 가슴통증, 얼굴/팔/다리 등이 붓는 증상
2고혈압의 합병증
혈관질환: 동맥경화증, 죽상경화증, 대동맥류
심장질환: 관상동맥질환(심근경색 등), 심부전, 좌심실 비대
뇌질환: 일과성 뇌허혈 발작, 뇌졸중, 치매
신장질환: 신부전, 부종 등 다양한 신장질환
눈질환: 망막혈관 손상, 시신경 손상, 시력저하, 실명
기타: 성기능 장애, 골다공증, 수면장애 등

당뇨란?

여러 가지 음식으로부터 섭취된 당(포도당)이 우리 몸에 흡수 되지 못하고 혈액에 쌓이다가 소변으로 넘쳐 흐르는 병을 '당뇨'라고 합니다.

인슐린 대사의 장애, 당뇨
우리가 섭취하는 음식물의 대부분은 포도당으로 분해된 후 혈관으로 이동되고 세포 속으로 들어가 에너지원으로 사용됩니다. 이때 췌장에서 분비되는 호르몬인 인슐린이 포도당을 세포 속으로 보내주는 문지기의 역할을 하는데, 인슐린을 생산하지 못하거나 세포가 인슐린에 반응하지 않아 포도당이 세포 속으로 들어가지 못하고 혈당이 높은 상태로 혈액 내에 남아있게 되는 상태를 ‘당뇨’라고 합니다.
당뇨는 왜 생기나요?

유전적인 요인 가족력과 연관이 깊으며 최근의 통계에 따르면 부모가 모두 당뇨병인 경우 자식에서 58%, 부모 중 한쪽이 당뇨병인 경우 28%에서 당뇨병이 발생한다고 합니다.
환경적인 요인 1. 고칼로리 음식을 자주 먹는 식습관
2. 섭취량보다 적은 활동량으로 인한 비만
3. 심한 스트레스
4. 부신 피질 호르몬과 이뇨제 및 경구용 피임약의 장기 복용
5. 노화
면역학적 요인 자가면역질환에 걸리면 당뇨가 생길 수 있으며 주로 제 1형 당뇨병에서 흔히 볼 수 있습니다.

몸무게가 줄고 소변이 자주 마려우며 음식과 물을 자주 먹는다면?
당뇨병의 증상은 매우 다양하며 때로는 전혀 증상이 없는 경우도 있어서 당뇨병 환자의 20%는 정기 건강 진단 시 발견되는 경우도 있고, 합병증으로 인한 증상으로 병원을 방문하여 뒤늦게 진단을 받는 경우도 있습니다.

당뇨의 대표적인 4대 증상

다뇨증 소변을 자주 보는 증상
다식증 음식을 많이 먹는 증상
다음증 심한 갈증을 느끼는 증상
체중감소 일차적으로 제1형 당뇨병 대상자

대부분 성인은 제2형 당뇨병

제1형 당뇨병 제2형 당뇨병
  • 인슐린을 전혀 생산하지 못하는 것이 원인이며대부분 유전이 많다.
  • 인슐린 의존형 당뇨병으로 어느 연령에서나 올수 있지만 보통 30세 이전에게 호발하여'소아당뇨'라 불림.
  • 보통 급하게 오며 인슐린 분비는 거의 없고 발명률은 전체 당뇨병의 10%정도 차지.
  • 자가 면역반응이 원인인 것으로 보고 있으며 새로운 환자 발생이 겨울철에 많은 것으로 보아 환경 요인이 당뇨병 발생에 중요한 역할을 함.
  • 식생활의 서구화에 따른 고열량, 고지방, 고단백의 식단, 운동 부족, 스트레스 등 환경적인 요인이 원인이지만 특정 유전자의 결함이나 췌장 수술,감염,약제에 의해서도 생길 수 있음.
  • 인슐린 비의존형 당뇨병으로 보통 35세 이후에옴
  • 서서히 진행되며 인슐린 분비는 정상이거나 정상이상의 경우도 있음.
  • 발병률은 전체 당뇨병의 85~90%정도 차지.

정기검진 대상

우연한 기회에 당뇨 진단을 받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증상이 없다고 안심하면 안됩니다. 다음과 같은 사항을 한 가지 이상 갖고 있다면 당뇨병에 대한 정기적인 검진이 필요합니다.

  • 부모 · 형제나 친 · 인척에 당뇨병 환자가 있는 사람.
  • 40세 이상의 사람.
  • 비만한 사람.
  • 임신 중인 사람(특히 임신 24-28주)이거나 임신성 당뇨병의 병력이 있는 여자.
  • 장기적으로 과도한 정신적, 육체적 스트레스를 받는 사람.
  • 당뇨병이 합병되기 쉬운 질환(고혈압, 만성간질환, 췌장질환, 갑상선질환 등의 내분비질환)을 갖고 있는 사람.
  • 혈당을 올릴 수 있는 약물, 즉, 스테로이드제, 이뇨제, 피임약, 갑상선 호르몬제, 항암제나 진통제 일부, 항결핵제등을 장기적으로 복용하고 있는 사람.
  • 임신성 당뇨병의 병력이 있거나 4kg 이상의 거대아를 출산한 경험이 있는 여성.

당뇨병 진단은 어떻게?

당뇨병 진단 기준 정상 내당능장애 당뇨병
8시간 금식 후 공복혈당 100mg/dl 미만 100~125mg/dl 126mg/dl 이상
경구 당부하검사
(포도당 용액 복용 2시간 후 혈당)
140mg/dl 미만 140~199mg/dl 200mg/dl 이상

* 당뇨병 진단기준(75g 경구 당부하검사): 정맥혈청 혈당(mg/dl)

혈액검사를 실시합니다. 증상이 없는 경우 8시간 이상 금식 후에 측정한 혈당이 126mg/dl 이상이거나, 경구 당부하검사 2시간 후 혈당이 200mg/dl 이상인 경우를 당뇨병이라 합니다. 또 물을 많이 마시거나 소변이 많아지고 체중이 감소하는 동시에 식사와 무관하게 측정한 혈당(무작위 당검사)이200mg/dl이상일 때도 당뇨병으로 진단합니다.

갑상선 질환?

갑상선은 목 앞쪽 튀어나온 물렁뼈 아래에 나비 모양으로 자리를 잡고 있는 기관으로 갑상선 호르몬을 분비하여 우리 몸의 신진대사를 조절하는 곳입니다. 갑상선호르몬이 많이 나오면 신진대사가 빨라지고, 갑상선호르몬이 조금 나오면 신진대사가 느려집니다.

갑상선에 발생하는 질환은?

  • 갑상선 호르몬을 분비하는 갑상선의 기능에 이상이 생기는 경우
  • 종양성 질환으로 갑상선에 암이나 혹이 생기는 경우
  • 갑상선에 염증이 생기는 경우 등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갑상선 기능이상 질환: 갑상선 기능항진증

갑상선호르몬이 우리 몸에 과다하게 있을 때는 윤활유 과다로 신체라는 기계가 헛돌고 과열되어 여러 가지 증상을 일으키게 됩니다.

증상 생각이 많아지나 집중이 안되고, 안절부절 못하며, 몸이 뜨겁고, 땀이 많이 나고, 심장이 두근대며, 숨이 차고, 쉽게 피로해하고, 입맛은 좋아지는데도 불구하고 체중이 줄고, 배변이 잦아지는 증상이 나타납니다.
치료 갑상선에서 호르몬이 많이 생성되는 질환 중 가장 흔한 원인인 그레이브스병의 치료는 아래 세가지 치료에 의존하게 되고, 각각의 치료는 서로 다른 장단점이 있어 환자 개개인에 따라 다른 치료를 하게 됩니다.

  • 항갑상선제에 의한 약물요법
  • 방사성요오드를 이용한 동위원소 치료
  • 갑상선아전절제술이라는 수술요법

갑상선 기능이상 질환: 갑상선 기능저하증

어떤 원인으로든 갑상선 기능에 이상이 생겨 갑상선 호르몬이 부족한 경우가 지속 되는 상태를 뜻하는데 남자보다 여자, 젊은 사람보다 나이가 든 사람에서 많이 생깁니다. 갑상선 기능 저하증은 갑상선 자체의 이상으로 인한 일차성 갑상선기능저하증과 뇌하수체라고 하는 기관 등의 이상으로 인한 이차성 갑상선 기능 저하증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증상
  • 피곤하고 무기력하며, 추위를 못 참습니다
  • 식욕이 감소하나 전반적으로 몸이 붓고 체중이 증가합니다.
  • 운동이 감소하여 변비 소화불량이 잦아집니다.
  • 머리카락 건조하고 윤기 없고 잘 빠집니다.
치료 갑상선호르몬제를 복용하면서 주기적(약 3-6개월)으로 갑상선 호르몬 검사를 시행하여 변화를 수시로 파악해야 합니다.

갑상선에 혹이 생기는 경우: 갑상선 결절, 갑상선 암

1갑상선 결절이란?
갑상선이 부분적으로 커져 혹이 생기는 경우를 말하며 전 인구의 5% 정도에서 발견되는 흔한 질환입니다. 대부분의 갑상선 결절은 양성이며 암인 경우는 5% 정도에 불과합니다.
2수술이 필요한 경우
갑상선암의 경우는 즉시 수술을 해야 되지만 양성 결절의 경우는 갑상선 기능이 정상인 경우가 많아 결절이 매우 커져서 주위 조직을 눌러 증상을 일으키지 않는 이상 단지 미용상의 문제만이 될 뿐 결절 자체가 건강에 해를 주는 경우는 없습니다. 그러나 크기가 상당히 커서 미용상의 문제가 되거나 주위조직을 눌러 압박증상을 일으킬 때에는 수술을 해야 합니다.
3갑상선 암의 종류
가장 흔한 암은 갑상선 여포세포에서 발생하는 유두암(76.9-79.8%), 여포암(14.5-15.7%), 미분화암(1.7-3.9%)과 갑상선내에 존재하나 칼시토닌을 분비하고 여포간 C 세포에서 발생하는 수질암(1.2-2.0%)입니다.
4갑상선 암의 증상과 예후
갑상선암은 여성이 남성보다 2-3배 흔하고 대부분의 경우 증상이 없이 무언가 목에 덩어리가 만져져서 병원을 방문하게 됩니다. 85%의 환자가 적절한 치료 시 정상수명을 유지할 정도로 갑상선암의 예후가 좋습니다.

갑상선에 발생한 염증: 갑상선염

1갑상선염이란?
갑상선 내 염증세포에 모여있는 것을 갑상선염이라고 하며, 만성 갑상선염은 갑상선 기능저하증이나 항진증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갑상선염은 갑상선 내에 임파구를 비롯한 염증 세포들이 모여 있다는 의미이지 보통의 염증에서 일컫는 세균에 의한 염증, 즉 ‘곪아 있다’는 뜻은 아닙니다.
2갑상선염의 종류
물론 갑상선에도 세균감염에 의한 급성 화농성 갑상선염이 발생할 수 있지만 아주 드뭅니다. 대개의 갑상선염은 몸 속의 자가 면역에 의해 갑상선이 공격을 받아 염증이 생기는 만성 갑상선염입니다.
3갑상선염의 치료
만성 갑상선염의 치료는 동반되는 기능 이상을 개선하는 것에 중심을 둡니다.

종류 치료법
갑상선 기능 항진증을 유발하는 그레이브스병의 치료 항갑상선제를 사용하는 약물요법, 방사성 동위원소로 갑상선을 파괴하는 방법, 수술로 제거하는 방법 등이 다양하게 쓰입니다.
갑상선 기능 저하증을 일으키는 하시모토병 갑상선 호르몬을 투여하는 것만으로도 치료가 가능합니다.
Categories : 진료안내

Leave a Reply